선수다가 알려주는 남자들의 고수익알바!

호빠알바

남성알바의 시작은 선수다.

룸살롱이 직장 접대 등인 경우가 많은 반면, 선수알바는 주로 돈 많은 부인들이나 유흥업소 종사자 여성들이 여성전용바로 온다고 한다.

특히 유흥업소 종사자들의 경우 호스트빠 접대부(夫)에게 일하느라 쌓인 스트레스를 풀기 위해 가는 경우도 꽤 있다고 한다.

여성만 손님으로 받지만 정빠보다 조금 부족한 수준의 선수들이 있는 디빠가 있었는데, 현재는 구분없이 모두 호스트바 혹은 이반바로 분류된다.

지역에 따른 선수들의 외모나 말빨 등등은 차등이 있지만, 특정 지역을 제외하고는 거기서 거기다.

호빠알바를 찾는 남성들이 늘어나고 있다.

호스트빠는 남자들이 고객을 술로 접대하고 즐거운 분위기를 만들어 주는 곳이며 단란주점에 속해 약칭 호빠알바라고 한다.

일반적으로 호스트빠는 외모도 중요하지만 실제로는 재치와 유머를 겸비한 남성알바들을 더욱 선호한다고 한다.

실제로 키도 작고 외모도 그렇게 훌륭하지 않은 남성이 에이스라고 불리우며 남자보도로 일하고 있다.

실제로 여성전용노래방에서 일하는 사람이 수익을 밝혀 화재가 된 적도 있고 그만큼 남성들도 고수익알바로 호빠를 찾는 추세이다.

이는 아빠방, 호빠, 등으로 불리며 여성을 주로 접대 하고 분위기를 띄우고 대중가요를 불러 흥을 돋구는 일을 한다.

여자들만 손님으로 받는 곳을 호스트바 혹은 정빠라고 하며, 남녀 모두를 손님으로 받는 곳을 중빠 혹은 준빠라고 한다.

인싸선수들의 구직활동은 선수다.

남자알바

개인기를 갖추어야 한다.

사회에서 남자는 능력이라고 하듯이 어쩌면 남자알바에서도 능력 대신에 개인기가 중요할지도 모른다고 생각한다.

호스트에겐 외모를 대신할 수 있을 정도로 중요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재미(개그/말빨/화술)

아무리 잘생겨도 옆에 앉혀 놓고 꿔다 놓은 보릿자루 마냥 아무것도 안 하고, 딱히 재미도 없다면 손님들은 꽤나 싫어한다.

잘생기긴 했지만 뭔가 재미도 없고 할 이야기도 없고 이렇다면 선수로써는 실격일 수밖엔 없다.

가창력

사실 호스트 중에는 가수 출신이거나 음악 특히 보컬 하던 사람들이 많다.

​이런 남성알바들은 정말로 노래로 먹고 사는 모든 것을 어필 할 수 있다.

​얼굴이 좀 안돼도 노래가 가수 급이면, 충분히 매력을 어필할 수준며 이게 또 여자들에게 어필 할 수 있는 방법이다.

일할 지역을 선택할땐 각각 지역의 스타일을 먼저 알아보고 일을 하러가야 합니다.

막연히 ‘나는 서울사니까 서울에서 일해야지’ 이런 생각으러 호빠 입문했다간 일주일 내내 꽁만치고 편돌이로 전향합니다.

남성알바 호스트빠 완전정복

최근 호스트빠에 대한 인식이 바뀌면서 남성들 역시 남성 선수 알바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훤칠한 키와 잘생긴 얼굴 이 두 가지 신체조건만 갖추면 유리한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이것은 누구도 부정할 수 없는 사실이기 때문에 외모가 특출난다면 유리한 점이 많다.

그렇다고 이게 호스트에겐 전부가 아닌 게 호스티스와 호스트의 차이라고 생각한다.

여성마다 주관적이며 기준치가 다르기 때문에 정답이 될 수는 없다.